사이트 내 전체검색
전체검색

제5차 장애인정책종합계획 성공적 이행 위해 민관 소통 지속해야 > 활동브리핑

본문 바로가기


활동브리핑

이슈&활동

  • 바로가기
  • 활동브리핑
  • 참여토론
  • top

제5차 장애인정책종합계획 성공적 이행 위해 민관 소통 지속해야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국장총 작성일2019-01-30 17:52:36 조회356회 댓글0건

본문

 불통의 시대로 회귀? 5차 장애인정책종합계획

성공적 이행 위해 민관 소통 지속해야

 

지난 22일 장애인정책조정위원회 실무위원 회의에서 제5차 장애인정책종합계획 2019년 시행계획 초안이 발표되었다.

 

5차 장애인정책종합계획’(이하 종합계획)은 향후 5년간 정부의 장애계 정책 방향의 매뉴얼이자, 정부의 장애인 정책 시행 의지를 점검할 수 있는 평가지표이다. 종합계획은 장애계가 정부에 안건을 제안해 만들어진 최초의 종합계획이라는 의미를 가진다. 이후에도 지속적인 민간참여가 가능하다는 점이 특징이다.

 

문제는 정부에서 장애계의 의견청취 없이 2019년도 시행계획을 졸속으로 처리하려 했다는 것이다. 종합계획은 매년 초 연도별 시행계획을 수립하여 확정한다. 올해는 130일 국무총리 주재로 회의가 예정되어 있으며 이 자리에서 2019시행계획이 확정된다.

 

지난 22일 실무위원 회의에서 처음으로 내용을 발표하고 단 1주일 만에 올해의 계획이 확정된다는 것은 장애계의 의견 수렴 여부와 관계없이 진행하겠다는 의미로 보인다. 과거처럼 불통의 정부들처럼 졸속행정으로 회귀할까 우려스러운 부분이다.

종합계획 기초연구 수립부터 참여했던 장애인공동대응네트워크(이하 네트워크’)2019년 시행계획을 점검했다. 점검결과 국정과제인 장애인권리보장법 제정에 대해 2019년 계획에 전혀 언급이 없으며, 장애인 이동권 보장은 수년째 저상버스 및 특별교통수단(장애인콜택시)의 보급률에만 신경 쓰는 등 발전적인 정책 지향점을 찾아볼 수 없다. 이에 네트워크는 총 5대 분야 33개 세부분야에 대한 의견을 보건복지부를 통해 각 부처에 전달했다. 또한 정책조정위에 참여하는 장애계 민간위원들을 통해 이의를 제기했다. 정부의 의견 반영 여부에 대해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할 예정이다.

 

네트워크는 이번 사태처럼 장애계의 의견 수렴 없이 정부의 독단으로 종합계획을 진행하는 것을 좌시하지 않을 것이다. 또한 앞으로 다가오는 중간평가 모니터링과 함께, 향후 발생하는 현안을 종합계획에 포함되도록 제안활동을 지속할 것이다.

 

정부는 장애계가 정부의 제5차 장애인정책종합계획의 성공적 이행을 위한 파트너임을 인지하고, 진정한 의미의 민관협력이 될 수 있도록 장애계와 협력하기를 바란다.

 

 

78cd001ff099a8e32c9ca4597f373c6a_1548838343_038.PNG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141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활동브리핑 목록
번호 이미지 제목 작성일 조회수
1141 文대통령, 공약 이행 중간 성적은? 새글 2019-06-24 34
1140 바른미래당, 장애인 복지정책 간담회 개최 새글 2019-06-24 19
1139 민·관 소통과 협력으로 변화의 시대를 새롭게 디자인하라! 2019-06-21 68
1138 지역사회의 장애인복지 변화, 장애인단체가 선도해 나가야해! 2019-06-11 164
1137 '지역사회가 변하고 있다' 제26회 한마음교류대회 제주 개최! 2019-05-31 354
1136 정보접근성 개선 '정보통신제품' 종류에 무인정보단말기 포함! 정부 고시 일부개정… 2019-05-29 224
1135 장애청소년의 든든한 진로 설계동반자, 'KB희망캠프' 오리엔테이션 개최! 2019-05-23 347
1134 장애등급제 폐지의 기본원칙과 운전교육 대상의 상관관계는? 2019-05-17 354
1133 체계화된 ‘장애인 등 안전취약계층 재난안전대책’ 수립이 필요하다 2019-05-16 329
1132 소통Up 직무스트레스 Down! 장애인단체 핵심인재로 성장하는 필수코스 Up S… 2019-06-14 153
1131 늙어가는 엄마는 무섭습니다 2019-05-15 347
1130 사업주에게는 효자기기, 장애인에게는 불편 유발기기? 2019-05-15 336
1129 장애인단체 핵심인재로 성장하는 필수코스 ‘Up School’2탄! 직무특강(회계… 2019-05-02 396
1128 장애등급제 폐지 이후, 장애인의 삶은 어떻게 달라질까요? 2019-04-26 496
1127 당뇨환자의 생명줄과 같은 연속혈당측정기 전극(센서) 건보적용, 하지만 제1형 당… 2019-04-26 399
1126 장애인 고용은 감지덕지? 최저임금 적용의 해답은? 2019-04-24 435

단체명 :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   주소 : (07236)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22(여의도동) 이룸센터 4층
전화 : 02-783-0067   |   팩스 : 02-783-0069   |   이메일 : mail@kodaf.kr
Copyrightⓒ 2017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All Rights Reserved. Supported by 푸른아이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