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내 전체검색
전체검색

당뇨환자의 생명줄과 같은 연속혈당측정기 전극(센서) 건보적용, 하지만 제1형 당뇨만 해당? > 활동브리핑

본문 바로가기

활동브리핑

이슈&활동

  • 바로가기
  • 활동브리핑
  • 참여토론
  • youtube
  • facebook
  • insta
  • 네이버 포스트
  • top

당뇨환자의 생명줄과 같은 연속혈당측정기 전극(센서) 건보적용, 하지만 제1형 당뇨만 해당?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국장총 작성일2019-04-26 15:55:03 조회1,093회 댓글0건

본문

f549100ca0798799573befff8479c6fd_1556257463_3173.jpg

 

1) 재난 발생 시 장애인 안전 대책 마련 촉구

방송법 제69조(방송프로그램의 편성 등) 제8항에 따르면 방송사업자는 장애인의 시청을 도울 수 있도록 한국수어·폐쇄자막·화면해설 등을 이용한 방송(이하"장애인방송"이라 한다)을 해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습니다.

 

또한, 방송통신발전 기본법 제40조(재난방송 등) 제1항에서도 재난 또는 민방위사태가 발생하거나 발생할 우려가 있는 겨웅에는 그 발생을 예방하거나 대피·구조·복구 등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여 그 피해를 줄일 수 있는 재난방송 또는 민방위경보방송을 하여야 한다고 명확히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장애인의 경우 유형을 막론하고 재난에 가장 취약한 계층임에도 불구하고 별도의 지원체계가 마련되지 않아 더 큰 피해를 보고 있는데요.


최근 발생한 강원도 산불 재난 시에도 장애인이 접근 가능한 대피시설에 대한 정보도 제공되지 않았으며, 지상파 방송 재난상황 보도에서도 수어통역이 제외되고, 폐쇄자막·화면해설 역시 부재하였습니다.

 

이에 제도개선솔루션에서는 방송통신발전 기본법 제40조(재난방송 등)에 의해 재난방송 시 수어·폐쇄자막·화면해설 제공을 의무화하고, 장애인이 접근 가능한 대피시설 설치 현황 및 개선계획을 요구하기로 하였습니다.

 

2) 신장장애인 연속혈당 측정기 지원 확대

 

당뇨는 전 세계 성인 8.3%가 앓고 있는 매우 흔한 질병중 하나로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국내 당뇨병 환자는 2017년 기준 약 280만명, 30세 이상 인구의 약 12%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또한, 2017년 장애인실태조사에 따르면 신장장애의 원인으로 신장계질환인 경우가 가장 많았지만 이외에 대사 면역 및 내분비계 질환(당뇨 등)에 의해 장애가 발생한 경우도 20%~30%로 증가하고 있는 추세입니다.


신장장애인을 포함하여 당뇨를 앓고 있는 중증장애인들은 매일 주기적으로 당뇨를 측정해야 하는데요. 이때 꼭 필요한 보조기기가 연속혈당측정기입니다. 

f549100ca0798799573befff8479c6fd_1556259178_6938.JPG

 

연속혈당측정기는 피부에 체내 혈당수치를 측정할 수 있는 센서를 부착해 실시간으로 혈당 변화량을 알려주는데 센서 비용이 1주에 7만원~10만원이 들어 당뇨를 앓고 있는 중증장애인(신장장애인 포함)들에게 큰 부담입니다.


이에 보건복지부에서는 18년 11월 12일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를 열어 올해 1월부터 당뇨로 진단 받은 환자에게 센서의 비용 70%를 급여지원하기로 하였는데  제1형 당뇨환자에게만 해당이 되어 제2형 당뇨를 앓고 있는 중증장애인(신장장애인 포함)은 지원에서 제외되고 있습니다.


이에 제3차 제도개선솔루션에서는 센서의 급여지원이 제1형 당뇨환자에게만 해당되는 사항에 대해 문제를 제기하고, 제2형 당뇨를 앓고 있는 중증장애인(신장장애인 포함)에게도 센서의 급여지원이 이루어져야 한다는데 의견을 모았습니다. 

 

3) LPG 차량의 전면 허용에 따른 대책 마련

 정부가 미세먼지 저감책의 일환으로 기존에 장애인·택시·국가유공자 등에게만 허용한 LPG 자동차 규제를 전면 폐지하였습니다. 이에 2019년 3월 26일 이후 모든 국민이 LPG차량을 신규, 변경, 이전 등록하거나 휘발유차와 경유차를 LPG차량으로 개조하는 것이 가능해졌는데요.

 

문제는 LPG자동차 규제완화와 가격경쟁력 제고 차원에서 동결되었던 국내 LPG연료의 가격이 대폭 인상될 전망인 것입니다.


2017년 장애인실태조사에 따르면 장애인가구의 월 평균 가구소득액은 224만 1천원으로 전국가구 월 평균 가구소득액의 70%에도 미치지 못하는 수준입니다.

 

이동문제를 가진 장애인들은 생계활동을 위해 빚을 내서라도 차량을 구입해야 하는 실정인데요. 실제로 장애인 가구 10가구 중 5.2가구가 차량을 보유하고 있으며 그 중 LPG차량이 34.7%(46만6491대)에 달하고 있습니다.

 

솔루션위원들은 장애인들의 이동권과 일상생활을 영위하는데 있어 LPG연료의 가격상승은 큰 영향을 미칠것이라는 의견에 입을 모았고,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사례취합을 통해 대안방향을 논의해가기로 하였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261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활동브리핑 목록
번호 이미지 제목 작성일 조회수
1261 이공계 장애대학생의 꿈을 응원하는 ‘아람코 간담회’ 열려 2020-07-09 55
1260 장애인고용법 및 공단 설립 30년. 무엇이 바뀌었고 무엇을 바꿔야 하나. 2020-06-26 109
1259 장애인을 위한 나라, 21대 국회에서 부터 2020-06-19 174
1258 언택트 시대, 업스쿨 직무성장과정으로 역량Up 소통Up Up! 2020-06-18 180
1257 카톡으로 신청하고 채팅으로 소통하자! Up School 이번엔 '성장'이다! 2020-06-17 151
1256 코로나가 가져온 변화, 장애인단체는 무엇을 해야 하는가? 2020-06-16 252
1255 코로나19, 장애인 실태 및 재난취약 유형별 대응과제 2020-06-10 418
1254 '코로나19가 가져온 변화, 장애인단체는 무엇을 고민해야 하나?' 포럼 개최 2020-06-04 409
1253 21대 국회, 장애 관련 법령과 제도 정비부터 챙겨나가야. 2020-06-03 221
1252 코로나19, 도미노처럼 무너진 장애인의 삶 2020-05-28 662
1251 제2회 장애인 아고라 “코로나19, 장애인은 더 힘들다!” 2020-05-15 792
1250 '내가 보조공학기기를 지원받지 못 하는 이유!'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의 미팅 2020-05-15 291
1249 장애계최초 온라인직무교육 성황리에 마무리 2020-05-08 336
1248 [긴급점검] 코로나19 장애유형별 피해 상황과 대책은? 2020-05-08 578
1247 장애인단체 온라인직무교육 장애계 처음 실시! 2020-05-07 270
1246 국가인권위원회, '청도대남병원 폐쇄병동 등 긴급구제조치' 관련 진정사건 처리결과 2020-05-07 142

단체명 :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   주소 : (07236)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22(여의도동) 이룸센터 4층
전화 : 02-783-0067   |   팩스 : 02-783-0069   |   이메일 : mail@kodaf.kr
Copyrightⓒ 2017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All Rights Reserved. Supported by 푸른아이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