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내 전체검색
전체검색

코로나가 가져온 변화, 장애인단체는 무엇을 해야 하는가? > 활동브리핑

본문 바로가기

활동브리핑

이슈&활동

  • 바로가기
  • 활동브리핑
  • 참여토론
  • youtube
  • facebook
  • insta
  • 네이버 포스트
  • top

코로나가 가져온 변화, 장애인단체는 무엇을 해야 하는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국장총 작성일2020-06-16 15:08:26 조회692회 댓글0건

첨부파일

본문

111b4947e5b166712f936cdcecb5f1ed_1592289382_6082.jpg

 

저물어 가는 광장의 시대

코로나19가 우리 곁에 침투한지 150.

우리 삶은 코로나 이전을 생각할 수 없을 정도로 많은 변화가 있었습니다.

그 중 큰 변화를 꼽자면 모임과 회동의 금지.

비대면 사회로의 시작이 가장 큰 변화일 것입니다.

 

MicrosoftCEO 사티아 나델라는 “2년이 걸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이 2개월만에 이루어졌다고도 했는데요.

위기의 시대에도 빛을 발하는 기업이 있듯이 변화하는 사회를 이해하고 대응방안을 모색하는게 단체의 역할입니다.

 

청도 대남병원 정신장애인의 집단감염과 사망, 자가격리 장애인에 대한 지원 부재 등 코로나19의 습격에 장애계는 많은 피해를 입었습니다.

효과적인 반격을 도모하고자 16일 장애계 리더들은 장애인리더스포럼에 모였습니다. 주제에 대한 절실함과 오랜만의 대면 모임이라는 반가움으로 이른 아침부터 많은 분들을 만나 뵐 수 있었습니다.

 

이번 포럼은 가치경영, 인재경영, 지식경영을 바탕으로 기업 컨설팅을 전문으로 하는 김경민 대표(가인지캠퍼스)께서 장애인단체가 코로나19를 이겨낼 해법을 제시해 주셨습니다.

 

 

본질에 집중하라

“10년 후에 무엇이 변할지 묻지 말고, 10년 후에도 변하지 않을 것이 무엇인지 질문하라

111b4947e5b166712f936cdcecb5f1ed_1592287671_4127.jpg

 

아마존의 창업자이자 세계 최고의 부자 반열에 오른 제프 베조스의 말을 소개하자 현장에서는 '와'하는 탄성과 박수가 쏟아졌습니다.

 

본질에 집중해 재정의하고 트렌드를 반영하면 위기를 이겨낼 기회가 된다는 것입니다.

트렌드는 옳고 그름, 판단의 대상이 아니라 이해하고 적응해갈 대상인데요.

 

옳고 그름을 판단하는건 장애인단체와 시민사회의 역할이라고 김경민 대표는 강조했습니다. 코로나19 사태에서 장애인이 소외되거나 배제되는 일이 없었는지, 정책 당국자가 현상을 이해하고 정책에 반영할 수 있도록 목소리를 내야한다는 것입니다.

 

 

디지털 시대의 주어가 되자

구글에서 장애인을 검색하면 아직까지도 대부분 시혜와 복지의 대상, 정책의 대상자로 비쳐지고 있습니다.

4차 산업 혁명시대에 장애인은 목적어가 아니라 주어가 되어야 하지 않을까요?

 

그러기 위해 장애인단체에서 갖춰야할 핵심역량으로 디지털 역량이 꼽히고 있습니다. 디지털 기기의 접근성을 높이고, 디지털 정보에서 소외되지 않도록 디지털을 기회로 장애인을 위한 상품과 서비스를 개발하는 것이야말로 이전과는 다른 관점의 시작이 될 것입니다. 많은 스타트업에서 장애인을 위한 앱(App) 개발 등의 활동이 이어지고 있는데 장애인을 위한 디지털 기반 일자리까지 연결될 수 있도록 디지털 근육을 키워가야 할 것입니다.

 

무슨 일을 하려면 일단 한 공간에 모이는 것부터 시작했다고 하면, 이제는 네트워크 중심, 연결 기반으로 해나갈 활동들을 찾아봐야겠습니다. 물리적으로 모이지 않아도 어떻게 사람과 자원을 연결시키고 네트워크 할 것인지 찾아가는 것이 장애인단체에 새롭게 당면한 과제입니다.

 

마지막으로 타 영역, 다양한 기관과의 연계와 협력으로 새로운 돌파구를 찾아가야 한다는 것입니다. 비장애인 기관과 기업 등 다양한 주체들과의 협업을 통해 새로운 전환점을 모색해가는 것이 급속한 변화에 대응책일 것입니다.

 111b4947e5b166712f936cdcecb5f1ed_1592287830_7756.JPG


 

코로나19라는 변화를 체감은 하지만 와닿게 정리해주니 명쾌해지는 느낌이었다”, “새롭게 준비하는 사업에 적용할 포인트들을 제시해주어 큰 도움이 되었다등 참석한 리더들은 유익한 시간이었다고 입을 모았습니다.

 

앞으로도 장애인리더스포럼은 변화하는 시대를 이해하고 장애계의 대응방안을 모색해가기 위해 꾸준히 모임을 이어가겠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299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활동브리핑 목록
번호 이미지 제목 작성일 조회수
1299
시각장애인 웹 접근성 심각하다 2020-10-19 15
1298
한국장총과 함께하는 AI for accessibility Hackathon 온라… 2020-10-16 24
1297
전국 지자체 장애인 복지·교육 비교 연구 분석 결과 발표 기자회견 개최 2020-10-16 127
1296
17개 시·도 간 장애인복지 격차, 얼마나 줄었을까? 2020-10-15 119
1295
장애인 학대 사건의 조속한 대응을 위해 장애인권익옹호기관 인력 증원이 시급하다 2020-10-13 60
1294
'장애인주치의제도, 해결해야 할 과제는?' 포럼 개최 2020-10-13 71
1293
장애인단체 실무능력 싹-쓰리! 생존 엑셀로 업무효율 높이자! 2020-10-12 101
1292
차별로부터의 보호, 법의 존재 이유를 다시 되새겨야 2020-10-08 89
1291
장애인시설종사자의 장애인학대, 강력히 처벌해야 2020-10-08 32
1290
증가하는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반복위반차량 처벌 강화해야. 2020-10-08 39
1289
장애판정 자료 공유되면, 보조기기 급여절차 간소화 가능할 것! 2020-10-08 108
1288
장애인도 건강검진 받는 신비한 세상 2020-10-07 33
1287
장애인단체 실무능력 싹-쓰리! 효과적으로 글쓰고 홍보하자! 2020-10-06 106
1286
"우리도 검진받게 해주세요" 2020-09-25 62
1285
장애인 혐오, ‘표현의 자유’아닌 ‘차별과 폭력’입니다! 2020-09-24 186
1284
제3회 장애인 아고라 “랜선 청춘, 희망으로 통하다” 2020-09-21 337

단체명 :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   주소 : (07236)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22(여의도동) 이룸센터 4층
전화 : 02-783-0067   |   팩스 : 02-783-0069   |   이메일 : mail@kodaf.kr
Copyrightⓒ 2017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All Rights Reserved. Supported by 푸른아이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