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내 전체검색
전체검색

대중교통 이용, 목숨마저 담보해야 하나요? > 참여토론

본문 바로가기


참여토론

토론&개선

  • 바로가기
  • 활동브리핑
  • 참여토론
  • top

대중교통 이용, 목숨마저 담보해야 하나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국장총 작성일2018-06-07 10:27:30 조회711회

본문

신길역 휠체어리프트 사고 현장에서 장애인 단체가 이동권 확보를 위한 운동을 하고 있다. ⓒ비마이너


지난 2001, 오이도역에서 수직형 휠체어리프트의 와이어가 끊어져 휠체어 이용자가 사망했습니다. 이 사건을 계기로 장애인단체는 장애인 이동권확보를 위해 눈물 섞인 투쟁을 시작하였습니다. 끊임없는 노력 속에 마침내 지하철 역사 내 승강기가 생겨났습니다.

 

그러나 여전히 많은 지하철 역사는 안전을 위협하는 휠체어 리프트를 사용합니다. 02, 08에도 휠체어 리프트 사용 중 사망 사건이 또다시 발생하였고, 최근에는 호출 버튼을 누르려다가 추락하는 사건도 있었습니다. 오이도 사건으로부터 17년이 지난 지금도 장애인의 이동권은 위협받고 있습니다.

 

허술한 리프트 관리로 발생하는 각종 사고와 같이 우리 주변에 장애인의 생명을 위협하는 경우는 여전히 부지기수입니다.

 

승강기뿐만 아니라 장애인은 여전히 이동할 권리를 정당하게 받지 못하고 있습니다.

 

곳곳에 숨어 시각장애인을 위협하는 화강암 재질의 볼라드와 무의미한 점자블록부터 장애인 탑승을 거부하는 저가항공사와 고속(시외)버스, 제 구실 못하는 저상버스, 대기 시간 3시간은 기본인 장애인 콜택시와 장애인 탑승칸임에도 비장애인 많아 못타는 지하철까지!

 

여러분도 이동 중에 차별을 경험한 적 또는 위협을 당한 경험이 있지 않습니까? 언제까지 차별받으며, 후배들에게 이 고통을 물려주실 건가요? 단지 이동을 하기 위해서 우리 목숨을 담보로 걸 것인가요

 

여러분이 경험한 이야기 하나 하나가 모여 세상을 바꿉니다. 

세상을 변화시켜 가기 위한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참여토론 목록

549 대중교통 이용, 목숨마저 담보해야 하나요?

진행중

548 장애인등편의법 20년, 충분한가요?

진행중

547 일상으로 돌아가지 못하는 중도 장애인, 걸림돌이 무엇인가요?

진행중

545 [특수학급 OR 통합학급] 사회적 통합을 위해서 일반학교는 어떻게 학급을 운영해야할까요?

진행중

544 장애인 최저임금 적용제외의 대안, 감액인가 임금 보조인가

진행중

543 문재인 정부의 장애인복지정책, 어떻게 생각하세요?

진행중

539 [환경 vs 관광] 설악산 케이블카 설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진행중

502 '장애인 사업주'는 보조공학기기 지원받으면 안되나요?

진행중

단체명 :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   주소 : (07236)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22(여의도동) 이룸센터 4층
전화 : 02-783-0067   |   팩스 : 02-783-0069   |   이메일 : mail@kodaf.kr
Copyrightⓒ 2017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All Rights Reserved. Supported by 푸른아이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