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내 전체검색
인기 검색어
E
E��
EM
EM�
EM�
전체검색

'사각지대 투성이' 구멍 뚫린 장애인보호구역 > 제도개선

본문 바로가기


제도개선

토론&개선

  • 바로가기
  • 활동브리핑
  • 참여토론
  • top

'사각지대 투성이' 구멍 뚫린 장애인보호구역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국장총 작성일2017-08-21 18:35:24 조회1,478회

본문

213b2b660bea91675488b59a95843938_1515391836_4403.jpg


우리나라는 「어린이·노인 및 장애인 보호구역의 지정 및 관리에 관한 규칙」에 따라 장애인복지시설의 주변도로 가운데 일정 구간을 보호구역으로 지정하여 장애인을 교통사고의 위험으로부터 보호하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장애인보호구역이 지역사회재활시설, 의료재활시설 등을 제외하고 장애인생활시설만 명시하고 있어 장애인은 주변도로의 직·간접적 위험을 받는 게 현실입니다.


장애인복지의 패러다임이 시설중심에서 탈시설로 변화되고 있음을 감안하면 이와 같은 제한적인 장애인보호구역 설정 기준은 시대흐름을 역행하는 것입니다. 


이에 장애인제도개선솔루션 위원회는 장애인보호구역 범위 확대 요구안을 정부부처에 전달하였습니다.

 

 진행 경과

 

종결

[공문 회신_17.05.17.: 전체 장애인 복지시설을 보호구역 지정 대상으로 규정하는 도로교통법개정안이 국회에 발의되었다는 내용(국회 전체회의에서 한 차례 상정은 됐으나 계류 중(201711월 기준)]

 

 

 

 

관련 게시글

제도개선 목록

38 청각장애인, 방통고마저 학습의 장벽 높다

진행중

36 '전국 6곳' 불과한 장애인운전지원센터

진행중

34 비장애인 관객 편의만 중시하는 국내 3대 국제영화제

진행중

32 국립전시관람시설 내 '주먹구구식' 장애인 대상 관람 편의 서비스

진행중

29 '관광도시' 제주, 장애인 실종사고 막을 방책 없다

진행중

28 장애인가족 현실 외면하는 '어린이집 우선 이용 대상 선정 기준'

진행중

26 횡단시설 및 교량 내 편의시설, 장애인에겐 위험천만하다

진행중

22 해외여행 장애인 옭아매는 '시대착오적' 행정서비스

진행중

17 시각장애인 사용 불편 가중시키는 상품권 표준 약관

진행중

15 '현실반영 제로' 도뇨카테터 지급제도에 휘청이는 척수장애인

진행중

13 국민적 관심 높은 경기대회 시청권, 비장애인의 전유물?

진행중

9 피난 안내도 설치 및 영상물 제공 규칙, 장애인 접근 고려 없어

진행중

37 고속도로 하이패스 이용, 장애인에겐 '그림의 떡'!

완료

35 청각장애인 학습권 외면하는 온라인 토익 강좌

완료

33 고행에 가까운, 장애인 편의시설 갖춘 숙소 찾기

완료

31 장애인 접근 불가능한 무인민원발급기 이용 환경

완료

단체명 :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   주소 : (07236)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22(여의도동) 이룸센터 4층
전화 : 02-783-0067   |   팩스 : 02-783-0069   |   이메일 : mail@kodaf.kr
Copyrightⓒ 2017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All Rights Reserved. Supported by 푸른아이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