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내 전체검색
전체검색

장애인 승객 열외시키는 명절기간 철도 승차권 사전 예매시스템 > 제도개선

본문 바로가기


제도개선

토론&개선

  • 바로가기
  • 활동브리핑
  • 참여토론
  • top

장애인 승객 열외시키는 명절기간 철도 승차권 사전 예매시스템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국장총 작성일2017-10-16 13:56:46 조회1,394회

본문

7ae918fe1e83ea5bd94f3ba8ec58e3ae_1508129794_1637.jpg

명절 기간 철도 승차권 사전 예매 시 일부 유형의 장애인은 이용에 불편을 겪고 있다

 

명절 기간 코레일은 사전에 승차권의 일부를 인터넷으로 판매하는 예매 서비스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승차권 예매 사이트 이용 시, 일부 유형의 장애인은, 웹 접근성이 떨어짐에도 불구하고 비장애인과 동등하게 예매 시간에 제한을 두고 있어, 이용에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작년 설을 앞두고 코레일은 전체 승차권의 70%를 인터넷으로 사전 판매하였습니다. 예매의 모든 절차는 3분 안에 완료하도록, 예매 요청 가능 시도는 6회로 제한하였습니다. 이같은 운영 방식에 시각장애인이나 상체 이용이 불편한 뇌병변장애인, 상지지체장애인은 사전예매에 어려움을 겪었는데요. 특히 시각장애인의 경우, 화면을 확대하거나, 글자를 음성으로 변환해주는 시스템의 도움으로 내용을 일일이 확인해야 하기에, 예매 시, 비장애인에 비해 오랜 시간이 소요돼 사실상 직접 예매가 불가능한 상황입니다.

 

이에 코레일 측은 시각장애인 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해 적정 시간을 추가로 제공하는 등 시스템을 보강할 계획이라고 발표하였으나, 작년 하반기까지도 구체적 후속조치를 내놓지 못 하였습니다.

 

추후 시각장애인을 위한 시스템이 개선된다면?

이것만으로 과연 문제가 해결될까요?

 

제한시간 내 승차권 예매에 대한 어려움은 비단 시각장애인만이 겪는 문제는 아닙니다. 장애유형에 따라 편차가 있어 그에 따른 선별적 배려도 절실합니다. 뇌병변장애인, 상지지체장애인의 경우는 시각장애인과 마찬가지로 세밀한 작업이 어려워 3분이라는 시간제한 동안 예매 과정을 거치기 힘듭니다.

 

이에 장애인제도개선솔루션은 명절기간 실시되는 철도 승차권 사전 예매 시, 비장애인과 동등한 입장에서 승차권 예매가 진행될 수 있도록 시각장애인, 뇌병변장애인, 상지지체장애인에 한에 임시 저장 기능을 신설하는 등 예매 절차를 간소화 시켜 줄 것을 요구하였습니다.

 

진행 경과

 

○ 17.08.09일 코레일 여객마케팅처에서 명절홈페이지 상 예약 시 사전에 임시 저장 및 활용할 수 있는 기능을 신설하겠다고 공문을 보내왔습니다.

 

​○ 2017년 추석 예매 시기, 주요 정보를 미리 저장하게 한 뒤 새로운 사이트에서 정보 불러오기를 통해 예매 시도를 할 수 있도록 조치하였으나 문제점이 발견되어 시행하지 못 하였다고 전하였습니다.

-현재 추가 작업 중

-내년 설에는 개편하여 사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음

 

18.08.20일 추석을 앞두고, 명절 기간 사전 예매 시기에 시각장애인 대상, 개선된 예매시스템으로 운영할 계획이라고 전했습니다.

-뇌병변장애인, 상지지체장애인이 제외된 이유에 대해 추가 확인한 결과, 뇌병변장애인이나 상지지체장애인의 경우, 손이나 팔 사용이 불편한 장애인만을 나누는 명확한 기준을 알지 못 해 제외했다고 전함


목록

 내용

 비고

 홈페이지 오픈 시기

 2018.08.24(금) 14:00

 날짜, 시간, 역 정보 확인 가능

 예매기간

 2018.08.28(화) ~ 8.29(수)

 28,29 예약 가능 노선 상이

 대상기간

 2018.09.21(금) ~ 9.26(수)

 

 예매대상

 무궁화호 이상 모든 열차승차권

 

 개선내용

-시각장애인 등록 회원은 희망하는 날짜, 구간, 열차종류 등 여행정보를 미리 입력하고, 예매

   당일 불러오기를 통해 예매 가능 

-사전 입력 가능한 여행정보 건수를 기존 1건에서 4건으로 확대

-승차권 예약 가능 시간 기존 10분에서 15분으로 연장


(열차예매자세히보기) http://www.letskorail.com/ebizcom/event/total/EbizcomEventTotallw_cus06101_detail.do?searchKeyword2=1325


○ 18.08.23일 뇌병변장애인과 상지지체장애인의 경우, 어떤 기준으로 나누어야 필요한 사람이 혜택을 받을 수 있을지 한국뇌병변장애인인권협회와 한국지체장애인협회에서 기준을 마련하여 한국철도공사에 전달할 수 있도록 연계하였습니다.


 ○ 18.08.27일 한국철도공사와의 통화 결과, 내년 설에는 뇌병변장애인까지 대상을 확대할 예정이라고 하였고, 상지지체장애인의 경우, 한국지체장애인협회와 미팅을 통해, '기준'이 마련되는대로 상지지체장애인 역시,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대상을 확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제도개선 목록

60 이동식 휠체어리프트에 대한 안전기준 마련 요청

진행중

59 장애인도 접근 가능한 전기차 충전기 설치 요청

진행중

58 척수장애인은 공중부양이 가능한 능력자?

진행중

55 법학전문대학원(로스쿨) 특별전형에 장애인은 외면받고 있다

진행중

54 전동보장구 처방 기준은 누굴 위하여 존재하는가?

진행중

43 실질적 지원 절실한 위태로운 장애인 1인 기업

진행중

36 '전국 6곳' 불과한 장애인운전지원센터

진행중

34 비장애인 관객 편의만 중시하는 국내 3대 국제영화제

진행중

단체명 :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   주소 : (07236)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22(여의도동) 이룸센터 4층
전화 : 02-783-0067   |   팩스 : 02-783-0069   |   이메일 : mail@kodaf.kr
Copyrightⓒ 2017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All Rights Reserved. Supported by 푸른아이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