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내 전체검색
전체검색

'관광도시' 제주, 장애인 실종사고 막을 방책 없다 > 제도개선

본문 바로가기

제도개선

토론&개선

  • 바로가기
  • 활동브리핑
  • 참여토론
  • youtube
  • facebook
  • insta
  • 네이버 포스트
  • top

'관광도시' 제주, 장애인 실종사고 막을 방책 없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국장총 작성일2017-10-16 14:04:58 조회2,899회

본문

7ae918fe1e83ea5bd94f3ba8ec58e3ae_1508130425_3686.jpg

 제주도 내 장애인 실종 예방을 위한 서비스 제공이 절실합니다

 

장애인의 실종건수가 매년 증가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관광특화도시, 제주도의 경우 연간 1300만명의 관광객이 찾고 있음에도 장애인 여행객의 실종이나 안전사고를 예방할 만한 방안이 사실상 전무한 상태입니다. 특히 지적·자폐 등 일부 유형의 장애인은 급작스러운 환경 변화를 경험할 시, 그 행동 범주가 예상하기 힘든 만큼 그에 대한 대비가 절실합니다.

 

실종 장애인은 장애 유형 중 지적·자폐·정신 장애가 대부분을 차지합니다. 지적 장애인의 경우, 2016년 기준 실종건수는 8,542, 실종처리 뒤 발견하지 못 한 미발견 수는 82명으로 조사됐습니다. 이는 실종건수 8,311, 미발견 수 10명을 기록했던 2015년과 비교했을 때 크게 늘어난 수치입니다.

 

매년 늘고 있는 실종 장애인에 대한 문제의식으로 현재 우리나라는 장애인 실종건을 최소화하기 위해 사전지문등록 제도 실시, 가이드라인 개발 등 전방위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그러나 매년 천만 명 이상의 관광객이 찾는 제주도에는 장애인의 실종이나 안전사고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는 방안이 마련되어 있지 않아 문제입니다.

 

일부 유형의 장애인은 급작스러운 환경 변화를 경험할 시, 경계의식 부족, 정서 불안 등으로 보호자가 그 행동 범주를 예측하기 힘든 경우가 많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특히 여행 시에는 연령과 상관없이 실종에 대비,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현재 강원도 동해시와 삼척시에서는 지역 내 거주하는 지적·자폐성 중증 발달장애인을 대상으로 실종예방단말기(GPS 위치추적단말기)를 무료로 보급하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고, 이같은 서비스는 실종자 감소 효과를 나타내고 있습니다. 실종예방단말기 무료 보급 서비스는 본래 치매환자를 대상으로 실시되었지만, 도입 이후 효과가 검증되어 이처럼 장애인에게 확대 서비스하는 지방자치단체들이 늘고 있는 추세입니다.

 

이에 장애인제도개선솔루션은 제주특별자치도청에 장애인이 제주도 내 여행시 안전을 보장받을 수 있도록, 제주공항과 주요 공공기관(제주특별자치도청, 제주시청, 서귀포시청) 에 실종예방단말기를 비치하여 장애인과 그 보호자 또는 단체 장애인 관광객에게 대여해주는 서비스 마련을 촉구하였습니다.

 

 진행 경과

○ 2017. 08. 30 제주공항과 제주특별자치도청에 실종예방단말기 비치 촉구 관련 공문과 건의서를 보냈습니다.


○ 2017.09.19 제주도청은 현재 올레길 이용자 대상으로 기기 100대를 대여 중에 있으나 수리 및 교체의 어려움과 미반납 사례 등으로 운영에 어려움이 있음을 피력하였으며, 면밀한 내부 회의를 거쳐 추진 방향을 결정할 계획이라고 공문 회신하였습니다.


○ 2018.05.15 제주도청 관광정책과는 유선상으로 현재 운영중인 무전형 단말기 100대 모두 손목시계형 단말기 500대로 2018년 하반기 교체 및 추가 보급 예정이라고 전했습니다.

 

 

 

진행상황도 목록

  • 등록된 내용이 없습니다.

댓글목록

제도개선 목록

105 EBS강좌, '수어 없고 자막 줄어' 청각장애인 학습권 침해!

진행중
○ 진행상황 1) 올해 초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교육부에서는 온라인 개학 시행을 발표했는데요. 이에 비대면 수업으로 변경돼 장애인들은 학습권을 보장받지 못 할 것을 우려하였습니다. (관련기사 : http://asq.kr/uTzTX6RpUPX6i)2) 이같은 우려로 3월, 교육부는 '장애학생 원격수업 지원계획'을 마련하여 시청각 장애학생에게 원격수업 자막, 수어, 점자 등을 제공하겠다고 발표했습니다. 그러나 제대로 시행되어지지 않아 청각장애인들은 학습에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관련기사 : http://asq.kr/tFmc21lL98Xhh) 3) 10월 국정감사에서도 이와 관련, EBS는 지적을 받은 바 있습니다. 수어는 전혀 제공되지 않고, 자막 서비스는 코로나 이전인 지난해보다도 줄었기 때문입니다. (관련기사 : http://asq.kr/ZXX7pyr4GJeLr)4) 10월 말 교육부와 EBS에 자막서비스를 전 강좌에 확대해 줄 것과 수어서비스 도입 계획 마련 요청 등 이와 관련된 내용을 담은 건의서를 전달하였습니다. (관련기사 : http://asq.kr/p69IEXd7Iz267) 이후 회신이 오는대로 본 홈페이지에 업데이트하도록 하겠습니다.

102 소득신고 잘못돼 활동지원비용 더 냈는데, 못 돌려받는다?

진행중

101 교통약자 우선좌석 및 우선탑승교배정, 법 개정 무의미!

진행중

92 수수료 면제 신청 시, 무조건 은행 방문 관행 문제

진행중

90 장애인등록증 분실 시 악용 '무방비'

진행중

86 안전을 위한 응급안전알림서비스, '응급 시 안전 못 지켜'

진행중

85 코로나19, 소외된 고위험군 장애인들을 위한 대책은 부재

진행중

82 홈네트워크의 시각장애인 접근성 보장 전혀 안 된다!

진행중

단체명 :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   주소 : (07236)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22(여의도동) 이룸센터 4층
전화 : 02-783-0067   |   팩스 : 02-783-0069   |   이메일 : mail@kodaf.kr
Copyrightⓒ 2017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All Rights Reserved. Supported by 푸른아이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