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내 전체검색
전체검색

갑작스러운 사고로 인한 기능 손상, 서비스제공은? > 제도개선

본문 바로가기


제도개선

토론&개선

  • 바로가기
  • 활동브리핑
  • 참여토론
  • top

갑작스러운 사고로 인한 기능 손상, 서비스제공은?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국장총 작성일2018-06-05 14:42:29 조회668회

본문

 

83bcf11ad53dd2b1b57cde7256040f59_1528178638_3554.PNG

 

 

 

 

현재 갑작스러운 사고로 인해 기능이 손실되어 서비스를 제공받고 싶어도 6개월 간의 진료기간(진료 경과기록지, 퇴원요약지 등)의 제약으로 인해 장애등록 판정 및 서비스를 받지 못하는 사례가 발생하였습니다.

  

현재 장애판정절차를 살펴보면 장애인복지법 제32조(장애인등록)에 근거하여 장애판정을 받을 경우 의료기관의 전문의사로부터 장애진단 및 검사를 통해 장애진단서를 발급 받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갑작스러운 사고로 인해 기능 손실(ex.시력 중도 손실 등)로 인해 회복 불가능한 상태가 명확함에도 불구하고, 장애등록 및 서비스 지원을 받을 수가 없어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례가 발생하였는데요.

 

장애등록심사에서 필수 구비서류에는 일정 기간 동안의 주요 진료 경과 기록지와 퇴원요약지 위주의 진료기록지가 포함되어 있으며 지체,시각,청각,언어,지적,안면 장애의 경우 최근 6개월간의 진료기록을 제출하게 되어있습니다.

 

 진료기록요구기간

3개월 이상

6개월 이상 

1년 이상 

기타 

 장애유형

신장장애 

지체,시각,청각,언어,지적,안면,뇌병변장애 

정신,심장,호흡기,

간,장루요루장애 

뇌전증장애(2년이상)

자폐성장애(전반성발달

장애가 확실해진 시점) 

*장애등급판정기준(보건복지부고시 제2017-65호) 


, 실명과 같이 명확히 기능적으로 회복할 수 없다는 것이 의학적으로 확인되어도 6개월이라는 유예기간(진료기간) 때문에일상생활에서 긴급히 받아야 하는 서비스에서 제외되며 그 시간만큼의 자립생활, 재활, 교육의 목적 달성이 지연되거나 미달될 수 있는 상황입니다.

□   진행경과

18.6.1 장애인제도개선솔루션은 갑작스러운 사고로 인해 기능이 손상되어 회복이 불가능하다고 판단되는 경우 의료 전문가의 소견으로 장애 판정을 받을 수 있도록 조치해 달라는 건의서를 보건복지부와 국민연금공단에 전달하였습니다.

 

18.6.18 보건복지부와 국민연금공단에서는 장애진단서, 진료기록지, 검사결과, 장애상태를 종합적으로 검토하여 6개월 이내라도 장애상태의 고착 등이 인정되는 경우 등급을 결정한다고 답변하였습니다. 

 

 

 

 

 


 

제도개선 목록

56 공항 내 장애인들이 사용 가능한 셀프체크인기기는 고작 1%?

진행중

55 법학전문대학원(로스쿨) 특별전형에 장애인은 배제되고 있다

진행중

54 전동보장구 처방 기준은 누굴 위하여 존재하는가?

진행중

53 전동보장구 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교육, 뭔가 문제?

진행중

46 고속도로 졸음쉼터 내 장애인 화장실은 없다?

진행중

42 장애인을 치매환자로 만드는 국민건강보험공단

진행중

36 '전국 6곳' 불과한 장애인운전지원센터

진행중

34 비장애인 관객 편의만 중시하는 국내 3대 국제영화제

진행중

단체명 :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   주소 : (07236)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22(여의도동) 이룸센터 4층
전화 : 02-783-0067   |   팩스 : 02-783-0069   |   이메일 : mail@kodaf.kr
Copyrightⓒ 2017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All Rights Reserved. Supported by 푸른아이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