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내 전체검색

2024 희망찬 출발, 장애계 신년인사회 개최 > 활동브리핑

본문 바로가기

이슈&활동

  • youtube
  • facebook
  • instagram
  • 네이버 포스트

2024 희망찬 출발, 장애계 신년인사회 개최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국장총 작성일2024-01-12 18:27:16 조회309회 댓글0건

본문

IMG_0579.JPG

 

IMG_0575.JPG

 

IMG_0559.JPG

지난 9일,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과 한국장애인단체총연합회는 갑진년(甲辰年) 새해를 맞아 ‘2024 장애계 신년인사회를 공동 개최하였습니다. 올해 신년인사회에는 국민의힘 윤재옥 원내대표와 더불어민주당 홍익표 원내대표,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신동근 위원장, 국민의힘 김예지·정희용·이종성 의원, 더불어민주당 남인순·신현영 의원이 참석하였고, 보건복지부 이기일 제1차관을 비롯하여 ··장애계 인사 160여 명이 참석해 새해 덕담과 연대 의사를 나눴습니다.

 

한국장총의 김영일 상임대표는 신년사에서 올해 선정한 5대 정책과제의 성공여부는 장애인단체들의 협력에 달려있다고 말하며정부와 장애계를 향한 적극적인 지지를 부탁했습니다또한 희망이 세상을 움직인다는 마틴 루터 킹 목사의 명언처럼 다가올 계절 우리에게 찾아올 변화를 기대더 많은 분들과 장애인의 권익 향상을 위해 함께 나아갈 수 있길 소망한다고 전했습니다장총련 손영호 상임대표는 장애계의 오랜 숙원과제인 장애인권리보장법안과 장애인복지법 전부개정법률안이 제21대 국회에서 통과될 수 있도록 마지막까지 힘을 모으겠다” 라고 말했습니다 


 

IMG_0654.JPG

 

IMG_0701.JPG

 

IMG_0713.JPG

 

IMG_0691.JPG

 

국민의힘 윤재옥 원내대표는 부족한 것이 한두 가지가 아닐 것이라며, “국회가 밀린 숙제를 잘 해결할 수 있도록 남은 시간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했습니다. 이어서 복지위 신동근 위원장은 초고령사회에 진입하며 고령장애인 영역, 정신장애인 및 소수장애인 등 사각지대를 정책적으로 면밀히 살피겠다, “입법과정에서 단체간 견해 차이가 어려울 때가 있는데, 국회가 더욱 소통하고 대화해서 잘 풀어나갈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지난해에 이어 자리를 빛내준 보건복지부 이기일 1차관은 지난해는 장애인건강과가 신설되고, 올해 복지부 장애인예산은 역대 최대 규모인 5조 이상이 편성됐다고 말하며, “최중증 발달장애인 1:1 지원, 건강관리종합계획 수립, 개인예산제 추진 등 여러 주요 과제를 추진 계획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또한 장애인권리보장법 제정, 장애인복지법 개정 등 지속적으로 장애인 관련법을 제·개정해나갈 수 있도록 하고, 그 과정에서 당사자분들의 목소리를 들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자신있게 말했습니다.

 

IMG_0789.JPG

 

"2024 희망이 세상을 움직인다."

올해는 총선으로 큰 변화가 예상되는 해입니다. 장애계의 더욱 단단한 화합과 연대가 필요한듯 합니다. 장애계는 신년인사회를 통해 희망찬 출발을 시작하였습니다. 장애계 여러 기대와 소망들이 푸른 용의 기운을 받아 힘 있게 전진할 수 있길 바라겠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단체명 :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   주소 : (07236)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22(여의도동) 이룸센터 4층
전화 : 02-783-0067   |   팩스 : 02-783-0069   |   이메일 : mail@kodaf.kr
Copyrightⓒ 2017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All Rights Reserved. Supported by 푸른아이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