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내 전체검색
전체검색

"우리도 쉽게 투표하고 싶다!" > 활동브리핑

본문 바로가기

활동브리핑

이슈&활동

  • 바로가기
  • 활동브리핑
  • 참여토론
  • youtube
  • facebook
  • 네이버 포스트
  • top

"우리도 쉽게 투표하고 싶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국장총 작성일2020-03-27 16:26:05 조회499회 댓글0건

본문

61870c7b57552148c753085e01544487_1585296403_0077.jpg

21대 국회의원 선거가 한 달도 채 남지 않은 요즘, 각 정당별 비례대표 명부와 정책공약들이 속속 발표되며 선거에 대한 관심과 열기가 점점 고조되고 있는데요,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동등하게 부여되는 선거권, 과연 장애인들은 제대로 보장받고 있을까요?

 

올해 첫 포문을 연 아고라에서는 여러 유형의 장애인 당사자들이 모여 장애인 유권자로서 선거과정에서 겪는 불편함은 무엇이며 왜 발생하는 지, 어떻게 바뀌길 바라는 지에 대해 자유롭게 썰() 풀어보는 자리를 마련하였습니다.

 

지난 26일 복지TV 스튜디오에서 사전녹화방식으로 진행된 제1회 장애인 아고라 우리도 쉽게 투표하고 싶다에서는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권재현 국장의 진행 아래 5명의 주발언자가 참여하여 장애인유권자 참정권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주고 받았습니다.

 74353256ea2a03675a571f85bab166aa_1585293749_8372.jpg

 

선거공보에서 가장 중요한 건 후보자별 공약인데 점자형에는 그 정보가 충분히 담겨있지 않은 게 가장 큰 문제죠!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이연주 실장은 현재 시각장애인을 위한 점자형 선거공보가 제공되고 있으나 현행법상 활자형 공보와 똑같은 면수로 제한고 있어 후보자의 정보를 제대로 담을 수 없어 정보 확인이 힘든게 가장 큰 문제라고 전했습니다(점자형으로 제작할 경우 활자형의 3배 정도 면수 필요).

아울러 이를 해결하기 위해 법개정을 통한 공보면수 제한폐지가 이루어져야 한다고 이야기했습니다.

 

후보자는 여럿인데 수어통역사는 1명뿐인 토론회, 동시에 얘기하면 누구 말을 전하는지 너무 헷갈려요!”  

여러가지 수어연구소 강재희 대표는 유권자들은 후보자토론회를 통해 많은 정보를 얻고 판단을 하게 되는데 여러 명이 동시에 발언하기도 하는 상황임에도 수어통역사는 겨우 1명뿐이어서 어느 후보가 해당 발언을 하는 건지 헷갈릴 때가 있다고 전했습니다.

이에 대한 대안으로 선진국의 사례를 인용하며 토론회 방송 시 수어통역이 3명씩 배치되고 토론자마다 자막의 색깔로 구분하는 시스템 도입을 적극 주장했습니다. 아울러 선거공보물 안에 QR코드를 넣어 후보자 정보를 수어영상으로 확인할 수 있게 해야 한다는 의견도 전했습니다.

 

투표소 앞에 임시 설치된 경사로가 부실해 전동 휠체어를 타고 오르다 사고날 뻔 했어요!“

한국척수장애인협회 장애인인식개선센터 김기택 강사는 지난 선거 때 전동휠체어를 타고 투표소 앞 경사로를 오르다 넘어질 뻔한 아찔한 경험을 전하며 장애인노인임산부 등의 편의증진 보장에 관한 법률" 시행규칙에 맞는 완만하고 안정성을 갖춘

경사로를 설치해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발달 장애인도 스스로 결정하고 투표할 수 있도록 쉽게 이해할 수 있는 공보물과 투표용지 만들어주세요!”

피플퍼스트 서울센터 김대범 센터장은 투표절차가 발달장애인이 이해하기에는 너무 복잡하고 충분한 정보제공을 받을 수 없어 결국 부모님과 선생님에게 물어보고 그들이 찍으라고 한 후보를 찍는 것이 현실이라고 전했습니다.

이를 개선하기 위해 쉬운 용어와 이미지를 활용한 선거 공보물을 제작해야하고, 후보자 사진과 정당 로고가 들어간 그림투표용지가 필요하다고 주장하며, 발달장애인 스스로 원하는 후보자를 선택하고 직접 투표할 수 있도록 선관위가 노력해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이 모든 게 이루어지려면 결국 이 제일 중요한데 올해 총선에 편성된 장애인 편의시설설치 관련 예산은 없습니다!

마지막으로 한국장애인인권포럼 장애인정책모니터링센터 한동국 선임연구원은 “2017년도 대선 때 중앙선관위에서 편의시설설치 관련해서 106천만 원 정도 예산을 책정했으나, 2018년도 지방선거와 올해 총선에는 별도 예산이 책정되지 않았음을 전하며, 정부와 선관위의 장애인 편의지원 필요성에 대한 인식이 아직도 부족하다고 지적했습니다.

 

이 외에도 장애유형별로 선거과정에서 겪는 여러 불편한 상황과 당사자로서 바라는 점에 대해 많은 경험과 의견들이 오갔는데요,

 

날선 비판과 건설적인 제안이 오간 생생한 그 현장이 복지TV를 통해 곧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1회 장애인 아고라 "우리도 쉽게 투표하고 싶다!"에 여러분의 관심과 많은 시청 바랍니다.(정확한 방영일시는 추후 공지 예정)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254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활동브리핑 목록
번호 이미지 제목 작성일 조회수
1254 '코로나19가 가져온 변화, 장애인단체는 무엇을 고민해야 하나?' 포럼 개최 2020-06-04 34
1253 21대 국회, 장애 관련 법령과 제도 정비부터 챙겨나가야. 2020-06-03 32
1252 코로나19, 도미노처럼 무너진 장애인의 삶 2020-05-28 257
1251 제2회 장애인 아고라 “코로나19, 장애인은 더 힘들다!” 2020-05-15 541
1250 '내가 보조공학기기를 지원받지 못 하는 이유!'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의 미팅 2020-05-15 227
1249 장애계최초 온라인직무교육 성황리에 마무리 2020-05-08 278
1248 [긴급점검] 코로나19 장애유형별 피해 상황과 대책은? 2020-05-08 409
1247 장애인단체 온라인직무교육 장애계 처음 실시! 2020-05-07 205
1246 국가인권위원회, '청도대남병원 폐쇄병동 등 긴급구제조치' 관련 진정사건 처리결과 2020-05-07 90
1245 2020 총선장애인연대 활동 결산 2020-04-29 209
1244 제40회 장애인의 날, 권리 보장을 위한 시스템을 만들자 2020-04-21 165
1243 장애인 비례대표 3명 당선 성과...의원의 역할 되새겨야 할 때 2020-04-16 460
1242 전동보조기기 이동 안전 빨간불! 2020-04-14 253
1241 21대 총선 ‘장애인 공약’ 체크!(민생당, 민중당, 깨어있는시민연대당 ) 2020-04-14 196
1240 하루 앞으로 다가 온 총선, 우리의 선택은? 2020-04-14 224
1239 장애인 비례대표 후보들은 어떤 미래를 꿈꿀까? 2020-04-08 405

단체명 :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   주소 : (07236)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22(여의도동) 이룸센터 4층
전화 : 02-783-0067   |   팩스 : 02-783-0069   |   이메일 : mail@kodaf.kr
Copyrightⓒ 2017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All Rights Reserved. Supported by 푸른아이티.